Coming Up Wed 9:00 PM  AED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ACT, 신규 지역 감염자 11명 추가… ‘2차 접종 완료 47%’

ACT Chief Minister Andrew Barr speaks to the media during a COVID-19 update in Canberra, Monday, September 6, 2021. Source: AAP

현재까지 호주에서 2차 접종을 마친 성인 인구 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캔버라로 47%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마친 것으로 보고됐다.

월요일 ACT에서 코로나19 신규 지역 감염자 11명이 추가됐다.


9월 6일 ACT 코로나19 현황

  • 24시간 동안 신규 지역 감염자 11명
  •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완료 47% (16세 이상 성인)
  •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 완료 70.6% (16세 이상 성인)

캔버라는 앞으로 일주일 내에 16살 이상 성인 인구의 절반 이상이 코로나19 백신 두 차례 접종을 모두 마친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성인 인구의 75%가 한 차례 이상 백신 접종을 받는다는 목표도 갖고 있다.

현재까지 호주에서 2차 접종을 마친 성인 인구 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캔버라로 47%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마친 것으로 보고됐다. 한차례 이상 백신을 접종한 성인은 70.6%를 기록 중이다.

다음 주 캔버라에는 2만 4000회 분의 화이자 백신이 도착할 예정이며, 앤드류 바 수석 장관은 이들 백신이 접종 가속화를 위한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CT 정부는 1차로 이미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사람들에게도 석 달을 기다리는 대신 1차 접종 4주 후 혹은 8주 후에 2차 백신을 접종할 것을 권유하고 있다.

ACT 정부뿐만 아니라 최근 뉴사우스웨일스 주정부와 빅토리아 주정부 역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간격을 짧게 줄인 바 있다.

바네사 존스턴 ACT 차석 의료관은 캔버라의 지속적인 감염 상황을 감안할 때 사람들이 가능한 한 빨리 백신 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존스턴 의료관은 “중증 질병에 대한 보호 조치를 일찍 취해야 한다”라며 “코로나19에 감염된 사람을 언제 접촉할지 알 수 없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Source AAP - SBS
This story is also available in other languages.
Show langu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