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Mon 9:00 PM  AES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퀸즐랜드 노인 요양원 노인 2명에 ‘백신’ 과다 투여… 보건 장관 “부작용은 없어”

Federal Health Minister Greg Hunt. Source: AAP

화요일 퀸즐랜드주에서 노인 요양원에 거주하는 노인 2명에게 권장량보다 훨씬 많은 양의 백신이 투여되는 일이 발생했다.

그렉 헌트 연방 보건 장관이 퀸즐랜드주의 한 노인 요양원에 거주하는 노인 2명에게 화이자 코로나19 백신의 권장량보다 훨씬 많은 양의 백신이 투여됐다고 확인했다.


Highlights

  • 퀸즐랜드주 노인 요양원에 거주하는 노인 2명에게 과다량의 백신이 투여됐다.
  • 잘못된 양의 백신을 투여한 의사는 백신 접종 프로그램에서 제외됐다.
  • 헌트 보건 장관은 이들 노인에게서 부작용이 발견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이들 88세 남성과 94세 여성은 어제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보고됐다.

헌트 장관은 퀸즐랜드주 카셀다인에 있는 ‘홀리 스피릿(Holy Spirit)’ 노인 요양원에 거하는 2명의 노인에게서 부작용은 나타나지 않았다고 밝혔다.

그는 “현장에 있던 간호사가 노인 2명에게 처방된 양보다 많은 양의 백신이 투여된 사실을 확인했고 안전 장치가 즉시 실행에 옮겨졌다”라며 “두명 모두 모니터링되고 있으며 두명 모두 부작용을 보이지 않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헌트 장관은 이어서 잘못된 양의 백신을 투여한 의사는 백신 접종 프로그램에서 제외됐다고 말했다.

헌트 장관은 “어떤 상황인지를 살펴볼 것이고 계속 진행하며 공공 가이드를 제공할 것”이라며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우리가 그 정보 제공을 알게 될 때 투명성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폴 켈리 수석 의료관은 독일과 영국에서도 백신 접종 초기에 더 많은 양의 백신이 투여되는 일이 있었다며 “어제 저녁 이러한 사실을 통보받고 즉각적인 조치를 취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서 “오늘 아침에 환자들의 건강 상태를 다시 한번 확인했고 장관의 말대로 이들은 모두 현재 잘 지내고 있다”라고 말했다.

호주에서는 다른 사람과 적어도 1.5미터 이상 떨어져 있어야 합니다여러분이 사는 주와 테러토리의 조치와 모임 인원 규정을 확인하세요.

감기나 독감 등의 증상이 있다면 집에 머물거나 의사 혹은 ‘코로나바이러스 건강 정보’ 핫라인 1800 020 080으로 연락해 검사를 받으세요.

63 언어로 제공되는 뉴스와 정보를 얻으려면 sbs.com.au/language/coronavirus 방문하세요.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퀸즐랜드 노인 요양원 노인 2명에 ‘백신’ 과다 투여… 보건 장관 “부작용은 없어” 24/02/2021 01:55 ...
해외유학생 정책 방향 관련 정부와 대학가 '갑론을박' 18/04/2021 10:00 ...
“SBS News Headlines” 2021년 4월 18일 주요 뉴스 18/04/2021 03:43 ...
호주 검사 출신 강현우 변호사가 바라본 고국의 검경 공소권•수사권 논란 18/04/2021 15:35 ...
[경제브리핑] 이주 노동자의 배달 근로 계약… “바닥까지 가는 경쟁” 17/04/2021 09:36 ...
“SBS News Headlines” 2021년 4월 17일 주요 뉴스 17/04/2021 03:48 ...
[컬처 IN] 과학일까 예술일까… 4월의 탄생석 ‘다이아몬드’의 변천사 17/04/2021 12:31 ...
정착 가이드: 대출 절차 완화되지만… ’책임 있는 대출’ 중요한 시기… 17/04/2021 09:45 ...
SBS News Outlines… 2021년 4월 16일 저녁 주요 뉴스 16/04/2021 03:28 ...
NSW 백신 접종 후 사망 여성, 아스트라제네카와 연관 없음…QLD 토레스 해협 주민들에 대한 백신 접종 시급 16/04/2021 02:47 ...
Vie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