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Tue 9:00 PM  AES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호주 육상 간판스타 샐리 피어슨 은퇴

호주에서 가장 사랑받는 육상 스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샐리 피어슨(33)이 은퇴를 선언했다.

호주에서 가장 사랑받는 육상 스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샐리 피어슨(33)이 은퇴를 선언했다.

피어슨은 당초 2020년 도쿄올림픽을 은퇴 무대로 삼겠다고 밝혀왔지만 거듭된 부상으로 은퇴 시기를 앞당기면서 호주 팬들은 적잖은 충격을 받았다.

피어슨은 지난 6일 자신의 SNS에 올린 영상을 통해 “16년 동안 호주 대표팀으로 뛰었고, 정말 행복했다. 그런데 내 몸이 '이제 쉬라'고 말한다”면서 새로운 길을 가겠다"고 말했다.

호주 언론과의 인터뷰 등에 따르면 피어슨은 올해에만 여섯 차례 부상을 당했다. 그녀는 2020년 도쿄올림픽 금메달을 목표로 훈련하고 있었지만 '내가 과연 해낼 수 있을까'라는 의문이 생겼고 '할 수 없다'라는 결론이 나왔다"며 "지금은 은퇴해야 할 때"라고 밝혔다.

피어슨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여자 100m 허들에서 은메달을 따며 세계 육상계에 스타로 이름을 알린다.

2011년 대구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여자 100m 허들에서는 12초28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피어슨의 개인 최고기록이기도 한 이 기록은 역대 6위의 뛰어난 기록이다.

피어슨은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도 우승하며 여자 100m 허들 최강자로 올라섰다.

호주 팬들은 피어슨을 '골든 걸'이라고 부르며 애정을 쏟았다.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호주 육상 간판스타 샐리 피어슨 은퇴 09/08/2019 02:11 ...
[호주 스펙트럼] 중국계 첫 여성 연방 의원의 첫 고비 17/09/2019 12:07 ...
SBS 한국어 뉴스 간추린 주요 소식 – 9월 16일 월요일 16/09/2019 02:25 ...
NSW주 일부 농촌지역, 연말 전 식수 고갈 위험 직면 16/09/2019 01:39 ...
‘유일한 비핵화 길은 북한 청년에 의한 변화’, 태영호 전 북한 공사 16/09/2019 13:57 ...
글래디스 리우, 이번에는 후원금 의혹.... 노동당은 ‘인종 문제와 무관’ 반박 14/09/2019 02:11 ...
모리슨 총리, 글래디스 리우 비판 뒤에 ‘비열한 저의’ 있어 14/09/2019 03:57 ...
[K-엔터테인먼트] O-La 뮤직 페스티벌 ‘카운트다운’….10월 19-20일 시드니 쇼그라운드 13/09/2019 05:34 ...
호주의 양 개체수 100년래 최저 13/09/2019 02:08 ...
불임 선고받은 호주 여성과의 사이에서 세쌍둥이를 보게 된 한인 청년 13/09/2019 03:33 ...
Vie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