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Tue 9:00 PM  AED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보조금, 감면 혜택 빠진 연방 정부 전기차 지원 정책, 비난 쇄도

Prime Minister Scott Morrison drives a hydrogen-fuelled car around a Toyota test track in Melbourne. Source: AFP

연방 정부가 2억 5천만 달러를 투입하는 ‘미래의 연료’라는 전기 자동차 전략을 발표했다. 정부는 전기 자동차 충전과 장거리 차량의 전기 자동차 화에 초점을 두고 있어 전기차 구매에 따른 보조금, 감면 혜택이 빠져 비난이 제기되고 있다.

스콧 모리슨 연방 총리가 오는 2030년까지 무공해차 170만 대를 호주의 도로에 보급하는 것을 지지하기 위해 정부가 2억 5천만 달러를 투입해 ‘미래의 연료’라는 전기 자동차 전략을 시행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Highlights

  • 2030년까지 호주의 도로에 나올 전기차 170만 대 지원할 연방 정부 정책 발표
  • 2억 5천만 달러 투입하는 ‘미래의 연료’ 전략, 충전소 설치 등에 집중
  • 업계 및 야당, 전기차 구매에 대한 보조금 및 세금 감면 빠진 것 비난 

정부의 투자는 공공 및 가정용 전기 자동차 충전과 상업용 대여 차량과 장거리 차량의 전기 자동차 화에 초점을 둘 예정입니다.

5만 가구와 400개 이상의 사업체 등에 전기 충전 장치가 설치되고 최소 1000개의 공공 전기 충전소가 건설될 계획입니다.

정부는 이런 인프라가 오는 2030년까지 호주의 도로에 나올 것으로 예상되는 170만 대의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을 감당할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러한 접근 방식은 2035년까지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8톤가량 줄이고 지금부터 3년 동안 최소 26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기차 그룹들은 정부의 지원이 전기차에 대한 보조금이나 세금 감면 혜택 등 실제로 조금 더 저렴하게 전기차를 구입할 수 있는 방안이 포함돼 있지 않아 부 적절하다고 비난하고 있습니다.

노동당의 앤소니 알바니지 야당 당수 또한 정부가 더 많은 사람들이 전기차를 이용하길 바란다면 정책이 더 나아가야 한다고 지적합니다.

알바니지 야당 당수는 “전기 자동차를 장려하는 것은 좋은 일인데, 그 누구도 어떤 자동차를 운전하라고 강요할 수 없다”라며 “다만 사람들이 전기 자동차를 더 저렴하게 운전할 수 있게 한다면 이 선택이 더 쉬워질 수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보조금, 감면 혜택 빠진 연방 정부 전기차 지원 정책, 비난 쇄도 09/11/2021 02:00 ...
SBS News Outlines…2022년 1월 17일 저녁 주요 뉴스 17/01/2022 03:16 ...
자가진단키트 ‘바가지요금’ 최대 1000만 달러 벌금…ACCC 경고 17/01/2022 02:35 ...
SBS News Headlines…2022년 1월 17일 오전 뉴스 17/01/2022 03:00 ...
노박 조코비치 '출국'...모국 세르비아 대통령 '격분' 17/01/2022 02:00 ...
컬처 IN: "호기심 많은 고양이 인덕션에 올라간다"…'고양이 방화 주의보' 16/01/2022 09:35 ...
SBS News Headlines…2022년 1월 16일 주요 뉴스 16/01/2022 03:00 ...
Info창: 신속항원검사 "양성입니다"... 다음 절차는? 16/01/2022 10:17 ...
컬처 IN: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원년…2022 트렌드 ‘나노 사회' 15/01/2022 12:47 ...
“SBS News Headlines” 2022년 1월 15일 주요 뉴스 15/01/2022 03:43 ...
Vie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