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Mon 9:00 PM  AED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SBS 한국어 프로그램

호주정부 비자취소 권한 강화법안, 상원서 부결

Minister for Immigration Alex Hawke at a press conference at Parliament House in Canberra. Source: AAP

중범죄를 저지른 사람의 비자를 정부가 더 쉽게 취소할 수 있도록 한 '신원조회 강화 법안'이 상원에서 부결됐다.

2년 이상의 징역형을 선고받은 중범죄 전과자의 비자를 이민 장관이 취소하도록 허가하는 '신원조회 강화 법안(Strengthening Character Test bill)'이 20일 상원에서 부결됐다.


Highlights

  • '신원조회 강화 법안' 상원서 부결
  • 수정안, 연방 하원 재상정 거의 확실
  • 연방야당 우려 사항: 덜 심각한 범죄를 지은 이들 추방 가능, 해당 법안의 소급 적용, 뉴질랜드 추방자 수 증가  

해당 법안은 수정을 거쳐 연방 하원에 재상정될 것으로 보인다.

이 법안에 대한 상원 표결에서 찬성과 반대가 '25대 25'로 동수가 나왔으며 이는 곧 해당 법안이 다음 단계로 넘어가지 못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연방정부의 신원조회 강화 법안은 징역 2년 이상의 형을 선고 받은 전과자의 비자 취소를 허가하는 법으로 실형 여부와는 상관없다.

이 법안은 2018년 첫 상정된 데 이어 2019년 연방 하원에 재상정됐다.

알렉스 호크 연방 이민장관은 해당 법안은 가정 폭력이나 성폭력 또는 살인과 같은 중범죄 전과자를 호주에서 추방하는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반대표를 던진 노동당과 녹색당을 강하게 비판했다.

visa cancellation
visa cancellation
Getty Images

호크 이민장관은 “몇 년 동안 연방 야당에 ‘반대하는 이유는 무엇이고 문제가 되는 것은 무엇이냐'라고 물었는데 다시 한번 노동당에 묻고자 하는 것은 '이 법안의 문제가 무엇이냐'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해당 법안은 상상할 수 있는 가장 간단한 법안이라면서 이들 범죄는 매우 심각한 중범죄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 방지하는 권한이 호주 사회에 들어오는 범죄와 피해를 막을 것인데 호주 노동당은 이 법안에 반대하는 이유가 대체 무엇이냐”라고 재차 물었다. 

연방 노동당은 상대적으로 심각하지 않은 범죄를 지은 이들도 추방당할 수 있다는 점과  해당 법안이 소급 적용되는 것에 우려를 표해왔다.

또한 뉴질랜드로 추방되는 사람들의 수가 증가할 것이라는 우려도 제기돼 왔다.

Source: AAP - SBS

0:00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호주정부 비자취소 권한 강화법안, 상원서 부결 20/10/2021 02:03 ...
컬처 IN: "BTS 보려고 청소 알바"...다운증후군 소년에 기적의 선물 04/12/2021 15:15 ...
“SBS News Headlines” 2021년 12월 4일 주요 뉴스 04/12/2021 03:43 ...
[한호 수교 60주년 특집] 최초 한인 이민자 인식 조사..."한국 음식과 문화 소비하며 정체성 실현" 04/12/2021 14:50 ...
SBS News Outlines…2021년 12월 3일 저녁 주요 뉴스 03/12/2021 02:30 ...
NSW 9번째 오미크론 변이 확진, 지역감염 사례일 수도 03/12/2021 01:54 ...
“SBS News Headlines” 2021년 12월 3일 주요 뉴스 03/12/2021 04:17 ...
세계 장애인의 날...정부, 장애인 공동체 위한 10개년 계획 발표 03/12/2021 01:16 ...
의회 직장 문화 보고서에서 충격적 성희롱 실태 드러나 03/12/2021 05:06 ...
SBS News Outlines…2021년 12월 2일 저녁 주요 뉴스 02/12/2021 03:12 ...
Vie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