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Fri 9:00 PM  AED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2021 멜버른 컵 경마 대회, 4번 마 베리 엘레간트 가볍게 우승

Verry Elleegant ridden by James McDonald wins the Melbourne Cup 2021 Source: AP(AP Photo/Asanka Ratnayake)

57kg의 가장 무거운 기수를 태운 베리 엘레간트가 막판 스퍼트를 올리며 여유있게 우승을 차지했다.

오늘 멜버른 플레밍턴 경마장에서 열린 2021멜버른 컵 대회에서 4번 마 베리 엘레간트(Very Elleegant)가 도박사들이 선정한 최고의 우승 후보 2번 마 인센터바이즈((Incentivise)를 제치고 여유 있게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2021 멜버른 컵 경마 대회

  • 빅토리아 주의 코로나19 규제 해제 직후 개최
  • 1만여 명의 백신 접종 완료한 관중들 입장, 오랜만의 자유 만끽
  • 1등 베리 엘레간트, 2등인센터바이즈, 3등 스패니쉬 미션

베리 엘레간트는 결승을 300미터 남겨두고 막판 스퍼트를 올리며 다른 말들을 여유 있게 제친 뒤 압도적인 승리를 이뤄냈습니다.

크리스 월러 훈련사가 훈련시킨 뉴질랜드 출신 6살 암말 베리 엘레간트는 57kg의 가장 무거운 기수를 태우고도 가볍게 결승전을 끊었습니다.

벨리 엘레간트는 18번 베레이어에 자리를 잡은 뒤 결승을 통과해 18번에서는 절대 우승할 수 없다는 멜버른 컵 160년의 저주도 깨버렸습니다.

처음으로 우승을 차지한 기수 제임스 맥도날드 씨는 경기가 끝난 뒤 벅찬 감정을 숨기지 못했습니다.

맥도날드 씨는 “항상 우승을 꿈꿔왔지만 너무 어려워서 우승할 수 있으리라 생각도 못 했다”라며 “방금 일어난 일을 믿을 수 없다”라고 말했습니다.

2위는 인센터바이즈 그리고 3위는 스패니쉬 미션(Spanish Mission)이 차지했습니다.

오늘 플레밍턴 경마장에는 1만여 명에 달하는 백신 접종을 완료한 관중들이 모였습니다.

30도 가까이 올라가는 쾌청한 날 속에 관중들은 18개월 만에 경기장에 나왔습니다.

관중들은 화려한 옷과 머리 장식, 모자 등을 차려 입고 가장 유행하는 패션을 선보이는 멜버른 컵의 또 다른 전통을 오랜만에 즐겼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실내에서는 마스크를 쓰고, 착석한 채 음식과 음료를 섭취했으며 3개로 나눠진 지역 중 한 곳에서만 머무는 등 코로나19 안전 수칙을 준수해야 했습니다.

관중들 중 70%는 빅토리아 레이싱 클럽 회원들이었고, 전체 입장권의 5%만 일반 대중들에게 판매됐습니다.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2021 멜버른 컵 경마 대회, 4번 마 베리 엘레간트 가볍게 우승 02/11/2021 02:13 ...
SBS News Outlines…2022년 1월 20일 저녁 주요 뉴스 20/01/2022 03:17 ...
전국내각회의…각 주별 자체 학교복귀 규정 정하기로 20/01/2022 02:26 ...
Info창: 병역의 의무, 올해는 2004년생부터 적용… 호주 체류 25세 이상 한국 국적 남성 ‘국외여행 허가’ 필수 20/01/2022 08:00 ...
“SBS News Headlines” 2022년 1월 20일 오전 주요 뉴스 20/01/2022 03:21 ...
TGA, 코로나19 첫 경구 치료제 승인…'수주 내' 배송 기대 20/01/2022 01:46 ...
재호한인축구협회 최영묵 회장의 AFC 여자 아시안 컵 ‘돌파’ 20/01/2022 09:00 ...
SBS News Outlines…2022년 1월 19일 저녁 주요 뉴스 19/01/2022 03:19 ...
호주정부 인력난 해소 안간힘…유학생∙워홀러 비자 신청비 환불 19/01/2022 02:37 ...
컬처 IN: "깐부 할아버지 오영수, 골든글로브 역사 새로 썼다"…외신 찬사 봇물 19/01/2022 12:00 ...
Vie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