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Mon 9:00 PM  AES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호주정부 인력난 해소 안간힘…유학생∙워홀러 비자 신청비 환불

Prime Minister Scott Morrison speaks to the media during a press conference at Parliament House in Canberra. Source: AAP

연방정부가 인력난 해소를 위해 유학생과 워킹홀리데이 비자 소지자의 비자 신청비를 환불해 주겠다고 발표했다.

연방정부가 향후 몇 개월 안에 호주로 돌아오는 유학생과 워킹홀리데이 비자 소지자(워홀러)의 비자 신청비를 환불한다.


Highlights

  • 연방정부, 인력난 해소 위해 유학생∙워홀러 비자 신청비(약 600달러) 환불
  • 유학생: 19일부터 8주 내에 입국하는 경우
  • 워홀러: 19일부터 12주 내에 입국하는 경우
  • 연방정부, 유학생 및 워홀러 호주 근로 장려 위해 호주관광청 광고 캠페인에 300만 달러 투입

이는  일부 업계가 직면한 인력난을 해소하는데 일조하기 위한 시도다.

비자 신청비는 600달러가량이며 유학생은 1월 19일부터 8주 내에 입국하는 경우, 워홀러는 12주 내에 입국하는 경우에 해당한다.

스콧 모리슨 연방총리는 이들 비자 소지자들이 호주에 가능한 빨리 오는 것을 고려하기를 촉구했다.

연방정부는 현재 호주 비자를 소지하고 있지만 호주에 당도하지 않은 약 15만  명의 유학생과 2만3500명의 워홀러가 호주에 돌아오기에 해당 방안이 충분히 매력적이기를 바라고 있다.

모리슨 연방총리는 특히 보건과 노인요양 부문에 부족한 핵심 인력을 채우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모리슨 총리는 “정부는 오늘(19일)부터 향후 8주 안에 도착하는 유학생 전부의 비자 신청비 약 630달러를 환불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비자를 받은 15만 명가량의 학생들에게 대학이나 전문학교를 시작하기 위해 호주로 오기를 고무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백패커들이 호주에서 일도 하고 홀리데이도 즐기면서 특히 코로나19로 심각한 타격을 받은 관광 부문을 도와줄 것을 장려했다.

비자 신청비 환불로 정부가 감당해야 하는 비용은 5500만 달러다.

오미크론 변이가 급속히 확산하면서 호주에서는 최근 인력난이 최대 문제로 떠올랐다.

이는 핵심 공급망에서 일하는 수천 명의 근로자들이 확진 또는 밀접 접촉자로 격리에 들어가야 했기 때문이다.

스콧 모리슨 연방총리는 또 유학생과 워홀러들이 호주에서 일하도록 장려하기 위해 호주관광청(Tourism Australia) 광고 캠페인에 300만 달러를 투입한다고 발표했다.

관광업계는 일제히 연방정부의 비자 신청비 환불 결정을 환영했다.

호주상공회의소의 관광 담당 존 하트 의장은 백신 완전 접종 해외 여행객에 대한 입국 제재조치 역시 해제해야 한다고 강변했다.

하트 의장은 “팬데믹 전에는 해외 여행객이 호주 관광 부문에 32억 달러를 지출했다”며 “이 32억 달러를 호주 경제에 다시 유입되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워홀러들이 돌아올 필요가 있고 호주 노동력에 대한 그들의 기여가 필요한데 관광업과 요식업 부문 사업체는 물론 농업 부문의 인력을 채우는데 호주는 워홀러들에 크게 의존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 팬데믹 전에는 호주에서 수학하고 일하는 유학생과 워홀러의 수가 연간 최대 40만 명에 달했다.

0:00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호주정부 인력난 해소 안간힘…유학생∙워홀러 비자 신청비 환불 19/01/2022 02:37 ...
윤석열 대통령, "한국과 호주는 핵심 가치 공유" 협력 당부 21/05/2022 04:01 ...
SBS 한국어 뉴스: 2022년 5월 21일 토요일 21/05/2022 03:20 ...
컬처 IN: "재테크 문턱 낮췄다"...MZ 세대 주도 '조각투자' 열풍 21/05/2022 11:43 ...
SBS 한국어 저녁 뉴스: 2022년 5월 20일 금요일 20/05/2022 03:24 ...
총선캠페인 마지막 날…후보들 막판 집중 유세 20/05/2022 02:34 ...
총선 코앞, 정확한 투표 방법은? 20/05/2022 10:16 ...
2022 연방 총선 특집 연쇄 대담: 베넬롱 녹색당 토니 아담스 후보 “녹색당, 과학이 이끌고 연민이 인도하는 정당입니다” 20/05/2022 09:00 ...
2022 연방 총선 특집 연쇄 대담: 라이드 카운슬 노동당 송강호 시의원 “락살 후보, 뼛속까지 정치인” 20/05/2022 08:10 ...
SBS 한국어 아침 뉴스: 2022년 5월 20일 금요일 20/05/2022 04:04 ...
Vie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