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W, 화요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명’ … 보건 당국, ‘시드니 시’ 코로나19 핫스팟 선언

월요일 저녁 8시 기준으로 24시간 동안 뉴사우스웨일스주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명이 추가됐다. 이는 한 달 만에 가장 낮은 수치다.

A woman wearing a face mask as a preventative measure against coronavirus COVID-19 walks in front of the Sydney Harbour Bridge in Sydney.

A woman wearing a face mask as a preventative measure against coronavirus COVID-19 walks in front of the Sydney Harbour Bridge in Sydney. Source: AAP

뉴사우스웨일스 보건 당국이 월요일 저녁 8시 기준으로 24시간 동안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명이 추가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3명 중 1명은 해외에서 돌아와 호텔에 격리된 사람이고, 나머지 2명은 시드니 남서부 지역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뉴사우스웨일스 보건 당국은 월요일 오후 ‘시드니 시 의회 지역(City of Sydney council area)’을 코로나바이러스 핫스팟(집중 감염 지역)으로 선언했다. 시드니 중심상업지구(CBD)와 서큘러 키가 포함된 지역으로 약 24만 명의 주민들이 이곳에 거주하고 있다.

Advertisement
보건 당국은 최근 2주 동안 이곳을 방문한 사람이 콧물, 인후염 등 가벼운 코로나19 증상을 발견할 경우 지체 없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보건 당국은 이 밖에도 캠벨타운, 캔터베리 뱅스타운, 컴벌랜드, 페어필드, 리버풀, 파라마타 역시 코로나19 핫스팟으로 선언했다.

한편 보건 당국은 시드니에서 가장 붐비는 지역 중 한 곳인 시드니 마켓(Sydney market)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쇼핑객들에게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이 직원은 8월 9일 플레밍턴에 있는 시드니 마켓에 있었으며, 일주일 후에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보건 당국은 8월 9일 오전 8시에서 오후 4시 사이에 시드니 마켓에 있었던 사람 중 경미한 증상이라도 발견될 경우에는 즉시 검사를 받을 것을 권고했다.

보건 당국은 시장에 대한 철저한 방역 작업을 마쳤다며 현재 진행 중인 위험은 없다고 말했다.





호주에서는 다른 사람과 적어도 1.5미터 이상 떨어져 있어야 합니다여러분이 사는 주와 테러토리의 조치와 모임 인원 규정을 확인하세요.

감기나 독감 등의 증상이 있다면 집에 머물거나 의사 혹은 ‘코로나바이러스 건강 정보’ 핫라인 1800 020 080으로 연락해 검사를 받으세요.

63 언어로 제공되는 뉴스와 정보를 얻으려면  방문하세요.

 


Share
Published 18 August 2020 at 11:17am
Presented by Justin Sungil Park
Source: AAP,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