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ing Up Tue 9:00 PM  AEDT
Coming Up Live in 
Live
Korean radio

호주, 백신접종 가속화에 총력전

Health Minister Greg Hunt expects Moderna coronavirus jab will be available to young Australians soon. Source: AAP

호주 연방 및 각 주 정부가 백신 접종률을 끌어올리기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연방정부와 각 주정부가 주민들의 백신 접종 가속화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호주 백신 접종 가속화 정책

  • Vic: 드라이브 스루 접종소 가동...40세 이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허용
  • NSW: 감염위험 지역 거주 12학년 학생 2만4000명 화이자 백신 우선 접종
  • 연방정부, 9월 중순 모더나 백신 접종 착수 전망

빅토리아 주에서는 9일부터 호주의 첫 드라이브 스루 백신 접종소를 가동하기 시작했다.

빅토리아 주는 이와 함께 40살 미만의 성인에 대해서도 오늘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허용한다.

40세 이하의 성인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원할 경우 가정의(GP)와의 상담을 거쳐 주 내에 설치된 선별 백신 접종센터에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멜버른 카운슬의 샐리 캡 시장은 9 네트워크와의 인터뷰에서 “주민들의 백신 접종 의지는 뚜렷하다”고 강조했다.

샐리 캡 시장은 “백신 접종 수요가 뚜렷한 가운데 백신 해당 조건 등에 유연성이 부여되면서 백신 접종에 박차가 가해질 것”이라면서 “빅토리아 주민들의 백신 접종 완료율은 21.9%이다”라는 수치를 부각시켰다.

한편 봉쇄조치 7주차를 넘어선 시드니 광역권에서는 델타 변이 확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12학년 학생들의 등교 재개를 위해 이번 지역감염의 온상지로 지목된 지역에 거주하는 12학년 학생들에 대해 오늘부터 우선적으로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기 시작했다.

주정부는 시드니 올림픽 파크 접종센터를 통해 해당 학생 2만4000여명에 대해 이번 주에 1차 접종을 마친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NSW주정부는 주말에 걸쳐 지역감염 온상지로 지정된 캔터베리-뱅크스타운, 페어필드, 리버풀, 파라마타 등 8개 카운슬 관할 구역에 더해 펜리스 카운슬 내의 12개 동네를 위험구역으로 추가했다.

한편 연방정부는 다음 달 중순까지 모더나 백신 100만회 분을 확보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백신 접종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연방정부는 “9월 중순에는 모더나 백신 공급도 본격화될 것”이라고 밝히며 “아스트라제네카 및 화이저 백신과 더불어 호주의 연내 백신접종 완료율 70% 도달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렉 헌트 연방보건장관은 “호주식의약품관리청의 승인이 내려지면 9월 중순부터 모더나 백신 접종이 시작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bs.com.au/language/coronavirus를 통해 코로나19 뉴스와 정보가 63개 언어로 제공됩니다.

Coming up next

# TITLE RELEASED TIME MORE
호주, 백신접종 가속화에 총력전 09/08/2021 02:00 ...
SBS News Outlines…2021년 10월 18일 저녁 주요 뉴스 18/10/2021 02:48 ...
퀸즐랜드주, 주 경계 재개방 로드맵 발표 18/10/2021 02:39 ...
“SBS News Headlines” 2021년 10월 18일 오전 주요 뉴스 18/10/2021 03:18 ...
국민당, 2050 탄소중립 목표 채택 '보류'...스콧 모리슨 정부 기후변화정책 '표류' 18/10/2021 02:00 ...
“SBS News Headlines” 2021년 10월 17일 주요 뉴스 17/10/2021 03:00 ...
'단독 대담' 배한진 한국 공관 브리즈번 출장소장...“영사업무 착수했습니다” 17/10/2021 08:58 ...
경제브리핑: 락다운 해제 이후 일자리 전망 16/10/2021 11:00 ...
“SBS News Headlines” 2021년 10월 16일 주요 뉴스 16/10/2021 03:21 ...
[컬처 IN] 대박! 글로벌 화 '한국어'…영어 어휘에 혁신 불러 16/10/2021 13:32 ...
View More